기사 (전체 74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회] 윤중섭 아산경찰서장 취임
아산경찰서는 7일 오전 11시 아산경찰서 대강당에서 직원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8대 윤중섭 아산경찰서장 취임식을 가졌다.이날 취임식에서 윤중섭 신임서장은 “기본과 원칙에 충실하며 친절함속에 신속 공정한 업무처리 하는 공직자로서의 올바른 자세가
정문교 기자   2014-07-07
[사회] 천안서북소방서 제3대 방상천 서장 취임
천안서북소방서는 7일 제3대 소방서장에 방상천 전 충남소방본부 소방행정과장이 취임했다고 밝혔다.방상천 서장은 1967년 11월 광주광역시 출생으로 1993년 소방간부후보생(7기)으로 공직에 첫발을 내디딘 후 중앙소방학교, 충청소방학교를 거쳐 충남소방본
정문교 기자   2014-07-04
[사회] 충남지방청 휴가철 음주단속 강화
충남지방경찰청은 휴가철 교통사고예방을 위하여 7월부터 8월말까지 피서지 주변 음주운전 단속을 강화한다.충남청에 따르면 5월말까지 음주로 인한 교통사고는 487건 발생, 사망자는 27명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26.9%와 27% 각각 감소 했다.그러나 작
정문교 기자   2014-07-04
[사회] 충남지방청 전국 최대 밍크고래 불법포획 및 유통조직 검거
멸종위기 종인 밍크고래를 불법으로 포획해 유통시킨 일당이 무더기로 경찰에 검거됐다.충남지방경찰청(청장 박상용)은 충남 보령·태안 및 전남 영광 등 서해안 일대에서 밍크고래 10여 마리를 불법으로 포획해 유통시킨 일당 29명을 식품위생법 및 수산업법위반
정문교 기자   2014-07-02
[사회] 예산경찰 무면허의료행위 일당 덜미
예산경찰서는 1일 눈썹문신 등 무면허의료행위로 수천만원을 챙긴 전모(59·여)씨를 보건범죄단속에관한특별조치법 위반 혐의로 구속하고 박모(59·여)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전씨 등 3명은 2012년부터 최근까지 예산군 한 아파트에
김윤식 기자   2014-07-01
[사회] 서천경찰 제자 성추행한 사립중 교사 구속
서천군의 한 사립중학교 교사가 수년간 제자들을 성추행한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서천경찰서는 모 사립중학교 교사 박모(53)씨를 아동·청소년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박 씨는 수년간 인성교육 및
김윤식 기자   2014-06-24
[사회] 충남지방청 ‘보증금 명목 수억 챙긴 대출사기단 검거’
충남지방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불법 수집한 개인정보를 이용해 급전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대출해 주면서 수억 원을 가로챈 최모씨(31)등 대출사기단 일당 9명을 검거했다고 16일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최 씨 일당은 지난해 9월께 서울 중랑구 상봉동 오피
정문교 기자   2014-06-19
[사회] 청양경찰서 통신사 기자 협박한 선거사무장 검거
청양경찰서(서장 양철민)는 통신사 기자를 협박한 A씨(남, 46)를 12일 붙잡아 조사중이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청양군수 후보자 선거장으로 일하던 중 B통신사 기자가 대한 편파 보도로 인해 낙선한 것으로 생각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결
정문교 기자   2014-06-12
[사회] 예산경찰 전 남편 흉기로 찌른 40대 여인 영장
예산경찰서는 10일 말다툼 중 전 남편을 흉기로 찌른 박모씨(48·여)에 대해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난 8일 오후 11시께 예산군 예산읍에 있는 전 남편 김모(56)씨 집에서 술을 마시다 흉기로 김씨의 가슴 부위
정문교 기자   2014-06-10
[사회] 충남도 간부공무원 ‘주점 여주인 강제 성추행’
술에 취해 주점 여주인을 성추행한 충남도청 간부공무원이 경찰에 검거됐다.홍성경찰서는 9일 호프집 여주인을 성추행한 충남도 5급 공무원 A(53)씨를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일 오후 10시께 홍성읍 한 주점에서 여주
정문교 기자   2014-06-09
[사회] 충남지방청 ‘기업형 성매매업소 특별 단속’
충남지방경찰청은 성매매특별법 시행 만 10년을 맞아 6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2달간 기업형 성매매업소 및 신·변종업소에 대한 특별단속에 돌입했다.이번 단속은 학교 주택가 주변으로 번지고 있는 키스방·립카페 등 신·변종 업소, 오피스텔 내에 건전마
정문교 기자   2014-06-09
[사회] 충남지방경찰청 선거사범 127명 단속 2명 구속
충남지방청은 이번 6・4 지방선거 투표가 마무리된 가운데 현재까지 선거사범 92건・127명을 단속해 2명을 구속하고 11명을 불구속 송치했으며 96명을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유형별로는 금품・향응제공이 22.1%(
정문교 기자   2014-06-08
[사회] 충남선관위 교육감후보 선거사무장 고발
충남선거관리위원회는 구․시․군 선거연락소장 16명에게 불법 조직활동비를 제공한 혐의로 교육감 S후보자의 선거사무장 A씨와 선거사무소 선대본부장 B씨를 5월 26일 대전지방검찰청에 고발했다.선관위는 A씨와 B씨가 5월 26일 오전
정문교 기자   2014-05-27
[사회] 천안동남경찰 도박장 개장 조선족들 검거
조선족들을 상대로 불법 도박장을 개장해 부당이득을 챙긴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천안동남경찰서 외사계는 18일 동남구 공설시장 한복판 주택가 건물 1층에서 테이블을 설치해 마작 도박을 한 혐의(도박 등)로 조선족 박모씨 등 9명을 검거했다고 19일 밝혔
정문교 기자   2014-05-19
[사회] 김지철 후보 서만철 후보 선관위 ‘고발’
김지철 충남교육감 후보가 15일 서만철 후보가 김 후보에 대해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비방해 지난 14일 선관위에 고발 조치했다고 밝혔다. 김 후보 측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김 후보는 서 후보의 자녀 병역 기피의혹과 귀족학교라 불리는 외국인학교 진
정문교 기자   2014-05-16
[사회] 세월호 희생자 '홍어' 빗댄 고교생 검거
천안동남경찰서는 8일 인터넷 방송 사이트에 세월호 실종자들을 ‘홍어’에 빗댄 글을 올린(모욕 혐의) 김모(17)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 군은 지난 달 19일 밤 11시 30분께 아프리카TV 사이트 내 실시간 방송 중 세월호 실
정문교 기자   2014-05-08
[사회] 서예가 김정호 서울 조계사에서 첫 석경전 개최
서예가 의암(義巖) 김정호씨(55)가 서울 조계사에서 첫 석경전(石經展)을 갖는다.전시회의 주제는 '돌위에 핀 법의 꽃'으로 오는 5월11일부터 31일까지 조계사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18개월간 두문불출하며 몰두해 완성한 법화석경 513판이 선보인
정문교 기자   2014-05-08
[사회] 아산시 인주농협 직원 500만원 공금횡령
아산시 소재 인주농협 직원이 농협 공금 500만원을 횡령한 후 내부 점검 시스템에 적발돼 환수 조치된 가운데 농압중앙회 충남지역본부가 감사에 나섰다. 28일 인주농협 등에 따르면 지난 3월 25일 이 농협 직원 A씨가 500만원의 수표를 발행해 자신의
정문교 기자   2014-04-28
[사회] 천안시 시내버스에 64억 날려…시청 전 공무원 구속
천안시내버스 비리 혐의를 수사중인 천안지청이 수사결과를 발표했다.대전지검 천안지청(지청장 이정만)은 28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천안시내버스 회사당 최고 85억원 상당의 회사자금을 횡령하고 적자를 부풀려 천안시로부터 최고 25억원의 보조금을 가로챈
정문교 기자   2014-04-28
[사회] 천안서북서 예비 처형 성폭행한 외국인 구속
천안서북경찰서는 예비신부의 언니(37세, 캄보디아)를 성폭행한 스리랑카(34)인을 긴급체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피의자는 돈을 빌려 주겠다며 모델로 유인해 성폭행해 상해를 가한 혐의(강간치상)를 받고 있다. 경찰조사결과 피의자는 지난
정문교 기자   2014-04-08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환읍 송골1길 17 (203,원진휴먼빌)  |  대표전화 : 041-581-3007  |  팩스 : 041-581-3008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31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일 : 2014. 6. 18  |  발행일 : 2014. 6. 24  |  발행인 : 정문교  |  편집인 : 권환철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문교
Copyright © 2020 뉴스앤충청.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