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대학
순천향대, 문화예술 숨쉬는 페스티벌 개최
정문교 기자  |  moongyo6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5.24  14:51:3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순천향대 공연영상학과는 오는 6월 11일까지 교내 향설아트홀에서 공연영상학과 재학생이 참여하는 ‘룩스(LUCS)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룩스(LUCS)’는 Lúcete(불을 비추다, 밝게 빛나다)와 Stage의 합성어로, 이번 룩스 페스티벌은 코로나19로 지친 청춘들을 위로하고 무대 위 빛나는 배우와 무대의 불을 비춰줄 관객 모두가 주인공이 되어 문화예술이 숨 쉬는 캠퍼스를 만들며, 예비 연극인의 안정적인 연극계 진출을 위한 가교역할을 수행코자 기획됐다.

이번 페스티벌은 뮤지컬 빈센트 반고흐, 닥터지바고, 라디오스타를 연출한 김규종 공연영상학과 교수와 뮤지컬 벤허, 지킬앤하이드의 무대감독을 맡았던 이유원 감독이 직접 지도하고, 재학생이 직접 연출한 연극 세 편이 향설아트홀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지난 18일과 19일은 표현주의 세트와 정교한 장면연출, 에튀드 연기술로 만들어진 개성 넘치는 연기 스타일을 선보인 ‘아가사 크리스티’의 <쥐덫(The Mouse Trap)> 무대를 시작했다.

22일과 23일에는 3D 맵핑과 미디어 파사드를 이용한 무대연출과 파격적인 상징주의 무대를 연출한 ‘마틴 맥도나’의 <필로우맨(The Pillowman)>이 이어져 큰 호응을 얻었다.

오는 30일과 31일에는 객석과 무대를 뒤바꾼 획기적인 무대연출이 돋보이는 ’김민정‘의 <해무>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 오는 6월 9일에는 룩스 페스티벌에 참가한 작품을 대상으로 전문 심사위원의 심사를 통해 연기상, 작품상, 스텝상 등 총 12개 부문의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며, 11일에는 작품의 출연자와 스텝이 메타버스 상에서 코멘터리와, 관객과의 대화를 펼치는 ‘메타 씨어터’가 진행될 계획이다.

한편, 공연영상학과는 △연극·뮤지컬 제작 실습 △무대 음향과 조명실습 △가창 실기 등 실무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할 뿐만 아니라, 공연영상 분야 전문가의 오랜 노하우를 전수하는 ‘전문가 초청 특강 시리즈’ 등을 운영하며 공연영상 콘텐츠 전문가 양성에 힘쓰고 있다.

 

 

 

 

정문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환읍 송골1길 17 (203,원진휴먼빌)  |  대표전화 : 041-581-3007  |  팩스 : 041-581-3008  |  등록번호 : 충남 아 00231
간별 : 인터넷신문  |  등록일 : 2014. 6. 18  |  발행일 : 2014. 6. 24  |  발행인 : 정문교  |  편집인 : 권환철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정문교
Copyright © 2022 뉴스앤충청. All rights reserved.